[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결혼은 인생에 있어 평생 가장 중요한 행사일 뿐만 아니라 여러 절차와 여러 사안들을 챙겨야 하는 행사이다.

하지만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결혼은 일생의 처음이자 마지막이기에 준비하는 과정에서 미숙함과 부족한 정보로 고생을 하기 쉽다.

웨딩플래너는 이러한 예비 신랑신부의 결혼 준비의 시작부터 끝까지 함께하며 모든 준비사항을 체크해 주는 역할을 한다.

웨딩플래너는 결혼 준비를 전문적으로 도와주는 전문가로 신랑신부가 원하는 결혼의 컨셉, 테마와 내용에 부합하는 다양한 정보를 갖고 있다.

따라서 예비부부들에게 그들이 원하는 결혼 준비를 원활히 수행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즉 웨딩플래너는 예비 신랑 신부들을 대신하여 청첩장을 보내주거나 결혼식장 내지 혼수 등을 알아봐 주고 계약해 주는 역할도 대행해 왔다.

하지만 몇 년 전부터 스몰웨딩, 셀프웨딩, 하우스 웨딩 등이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

또 유명 연예인들에서부터 일반인에 이르기까지 많은 비용을 들이지 않으면서도 만족스런 예식을 치르고자 하는 예비 신랑, 신부가 증가하고 있다.

웨딩 업계도 단순히 웨딩 상품을 컨설팅하고 스케줄 관리에 중점적인 업무를 진행하던 웨딩플래너에서 이제는 직접 테마 웨딩을 기획하고 연출하는 웨딩디렉터에 대한 수요를 필요로 하고 있다.

국내 최초로 웨딩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는 LOY문화예술실용전문학교(구 인천문예실용전문학교,학장 정지수) 웨딩프로듀서과정은 전체 커리큘럼의 80% 이상을 실습 위주의 실무 수업으로 진행하고 있다.

약 300여개 산학협력 기업을 통해 호텔 및 고급 웨딩 업체에서 인턴십을 진행해 현장 경험을 쌓고 웨딩디렉터로서 실무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웨딩디렉터 전문가 특강, 모의 웨딩, 웨딩 야외촬영, 웨딩 공간연출 등 다양한 특강 및 현장 실습을 진행하고 있다.

이밖에 웨딩PD, 웨딩플래너, 웨딩드레스디자이너, 플로리스트, 웨딩공간연출 전문가 등 관련 분야 자격증 취득을 도와 전문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LOY문화예술실용전문학교 웨딩프로듀서과정 관계자는 “최근 웨딩산업은 하우스 웨딩,스몰웨딩에서 개인의 취향을 반영한 독특한 컨셉의 테마 웨딩과 이벤트 형식으로 변화하고 있어, 단순한 웨딩 상품을 컨설팅해주고 스케쥴 관리를 대신하는 역할에서 웨딩 전반에 걸친 기획과 연출력을 갖춘 전문 웨딩디렉터를 필요로 하고 있다"며 "이에 웨딩 산업의 결혼 인구의 감소와 상관없이 웨딩 디렉터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이 학교는 실무 중심의 수업과 현장 인턴십을 통해 고급 호텔 웨딩연회부의 웨딩 디렉터를 배출해내며 7년 연속 취업률 100%를 유지하고 있다.

웨딩프로듀서과정은 현재 학생부 성적과 수능 성적을 반영하지 않고 100% 면접 전형을 통해 2019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다.

고등학교 졸업예정자 또는 졸업자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자세한 모집 전형은 학교 홈페이지 또는 대표전화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